당뇨클럽-올바른 당뇨관리,당뇨병 전문 포털사이트
 
HOME > 회원코너 > 질문/대답


 4184, 4/84    
4034      [re] 발효된 설탕은 크게 영향이 없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3/29  60
4033      [re] 종합관리를 하셔야 합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3/22  51
4032      [re] 호랑이에 물려 가더라도 정신만 차리면 삽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3/20  49
4031      [re] 신경을 너무 쓰니 힘든 것입니다.  7   白峰    2012/03/19  86
4030      [re] 놀라지 말고 필승의 각오로 당당히 도전해 보세요.  2   白峰    2012/02/29  69
4029      [re] 다뇨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혈당수치를 잡는 것 뿐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2/04  52
4028      [re] 한번 뺏던 칼 꼽으면 다시 또 빼기가 쉽지 않습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2/01/31  60
4027      [re] 인슐린주사, 입원, 모두 필요 없을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1/27  89
4026      [re]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2/01/04  78
4025      [re] 전문의의 처방에 따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1/12/13  70
4024      [re] 힘내시고 내년에는 꼭 결혼하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12/07  54
4023      [re] 자기에게 맞는 적합한 치료법은 본인이 스스로 찾아야합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1/12/03  63
4022      [re] 장기적인 관찰로 본인이 찾아야합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2/03  71
4021      [re] 본인이 결정하실 문제일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22  66
4020      [re] 지금은 약을 복용할 때가 아닌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22  76
4019      [re] 홈의 [당뇨이야기]에 설명이 되어 있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07  36
4018      [re] 당뇨상식방의 "당뇨와 담배"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07  52
4017          [re] 조급한 마음을 버리고 느긋하게 관리하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11/03  60
4016      [re] 일반식품으로 골고루 먹는 것이 더 효과적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03  60
4015      [re] 자연요법으로 관리하는 것이 근본 치료법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1/03  74
4014      [re] 활성수소수는 부작용이 없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0/26  93
4013      [re] 지금 당장 줄이거나 끊는 것은 무리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0/20  134
4012      [re] 희망을 가지고 포기 하지 마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10/08  79
4011      [re] 병원과 약보다 자연과 친해지십시오.    白峰    2011/10/08  62
4010      [re] 본인이 결정하셔야 될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10/06  76
4009      [re] 홈의 식이요법을 참고 하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09/19  70
4008      [re] 아이를 위해서도 바람직하지 않은 걱정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9/15  87
4007      [re] 취급회사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9/09  45
4006      [re] 그대로 비타민제를 섭취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8/28  67
4005      [re] 꾸준한 관찰로 장기적인 관리를 하시기 바랍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8/24  88
4004      [re] 처음처럼 다시 도전하시면 됩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1/07/27  123
4003      [re] 식사량을 좀 늘리고 운동의 강도를 좀더 높여보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07/26  140
4002      [re] 당뇨가 아니라고 생각하면 당뇨가 아닙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7/20  111
4001      [re] 병원약은 먹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7/17  124
4000      [re] 병원약은 먹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1/07/04  127
3999    암흑의 지옥체험을 무사히 마치고 돌아왔습니다.  6   白峰    2011/06/28  98
3998      [re]체질에 따라 다르니 본인이 알아서 결정하십시요.    白峰    2011/06/19  75
3997    당분간 답글을 올릴 수 없습니다.  4   白峰    2011/06/19  59
3996      [re] 스스로 임상을 통하여 맞춤치료법을 찾아야합니다.  1   白峰    2011/06/10  80
3995      [re] 궁극적인 당뇨치료는 자연요법으로 해야 합니다.  1   白峰    2011/05/30  115
3994      [re] 너무 예민하면 당뇨관리에 오히려 해가 됩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5/29  122
3993      [re] 계속마시는 것은 해롭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5/22  137
3992      [re] 소화기관이 좋지 않다는 증거입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5/18  59
3991      [re] 배고픔을 없애는 약이 있다는 얘기는 못 들어 봤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5/16  88
3990      [re] 예비당뇨(당뇨 전 단계)인 것 같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5/09  120
3989      [re] 당뇨관리는 자연요법뿐입니다.  2   白峰    2011/04/10  143
3988      [re] 자연요법으로 극복해 보세요.  8   白峰    2011/03/17  170
3987      [re] 자연요법을 철저히 지켜보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03/15  127
3986      [re] 병원약 아마릴을 끊도록 해 보세요.    白峰    2011/03/10  113
3985      [re] 약을 끊어도 되겠습니다.    白峰    2011/03/09  100
[1][2][3] 4 [5][6][7][8][9][10]..[84]